Published on

크리스마스 이브 - 특별한 날, 내가 만드는 특별한 순간들

Authors
  • Name
    블랙독
    Twitter

크리스마스 이브의 특별함

크리스마스 이브가 특별하지 않아도 좋아 드디어 크리스마스 이브가 되었습니다. 사실 체감은 별로 느껴지지 않습니다. 올해는 급하게 크리스마스를 준비할 여유가 없고, 아직까지는 좀 그렇습니다.

크리스마스 이브

하지만 막상 크리스마스 이브라고 하니까 기분은 좋습니다. 집에서 열심히 일을 하면서 시간을 보내는 것도 좋고, 게임을 즐기면서 시간을 보내는 것도 꽤 괜찮습니다!

어제 하루를 너무 바쁘게 보냈기 때문에 오늘은 좀 여유를 부리고 싶지만, 그럴 경우 너무 아이 같은 생각이 들기도 합니다. 그래도 자고 일어나니 어느새 정오가 훨씬 지나버렸습니다.

크리스마스의 특별함은 그 자체로 충분합니다

크리스마스는 그냥 그 자체로 특별합니다. 특별한 이벤트가 일어나지 않아도 좋습니다. 많은 돈을 쓰거나 고급 레스토랑을 가지 않아도, 화려한 장소에 있지 않아도 내 기억 속의 크리스마스는 항상 좋았습니다.

반짝이는 거리, 사람들의 웃는 모습들, 거리의 에너지를 바라보면 그 자체로 특별한 순간입니다. 크리스마스라고 해서 반드시 좋은 연인과 보내거나, 좋은 시간을 가져야 하는 것은 아닙니다. 또한 특별히 누군가에게 문자메시지나 카톡을 보내야만 하는 것도 아닙니다.

작년과는 달리, 크리스마스라고 해서 특별히 안부 문자나 그런 것이 오는 것은 아니고, 요즘 연락하는 사람들도 거의 없습니다. 며칠 전에 온 카톡이라고는 동창회에 참여하겠냐는 문자 뿐이었습니다.

사랑과 특별한 순간들을 만들어요

크리스마스 이브 생각해보면 특별한 날은 1년에 몇 번이나 있습니다. 평범한 날과 마찬가지로 크리스마스 이브 같은 날들이 정말 많습니다. 오늘의 크리스마스 이브는 어제와 비슷하고, 내일도 비슷할 것입니다.

약간의 액션과 소소한 이벤트만 달라질 뿐, 크리스마스라고 해서도 다른 날과 크게 다르지 않습니다. 하지만 크리스마스라는 날에는 조금 더 사랑과 관심을 표현하고, 특별한 순간들을 만들 수 있습니다.

크리스마스를 위해 어려운 준비를 하지 않아도, 작은 선물이나 따뜻한 말 한마디로도 마음을 전할 수 있습니다. 사랑하는 사람들과 함께하는 시간을 소중히 하고, 감사한 마음으로 보내는 것이 크리스마스 이브의 진정한 의미라고 생각합니다.

특별한 날이 아닌, 특별한 행동으로 특별하게 만들어요

원래는 다 그런 거에요. 어떤 날이든 그 날이 특별해서가 아니라, 내가 특별한 행동을 해야만 특별한 날이 됩니다.

크리스마스 이브를 포함하여 매일을 소중히 여기고, 좋은 일이든 힘든 일이든 더 나은 사람이 되기 위해 노력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우리의 선택과 행동이 크리스마스를 특별하게 만들어갑니다.

크리스마스 이브는 기념비적인 날이지만, 그것만으로 특별하게 느껴지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우리가 서로를 사랑하고 배려하며, 작은 순간들을 공유한다면, 평범한 날조차도 특별한 순간으로 기억될 것입니다. 따뜻한 마음으로 크리스마스를 맞이하고, 소중한 사람들과 함께 보내는 이 시간을 기억해두시기 바랍니다.

크리스마스 이브의 특별함은 어떤 외적인 요소가 아니라 우리 안에 있는 사랑과 따뜻함에서 비롯된다는 것을 잊지 말아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