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ublished on

내가 놓치고 있었던 것들, 내가 놓아버린 것들

Authors
  • Name
    블랙독
    Twitter

게으름

게으른 행동에서 벗어나기: 나를 괴롭히던 내 면모

내가 지금도 그렇고 앞으로도 그럴 게으른 행동들은 간혹 나를 괴롭히고 있을 것이다. 그동안 많은 것들을 넘어왔다는 생각이 든다.

올 겨울을 평화롭고 조용하게 살아가는 것이 나의 목표이다. 단순히 욕심만 가득했다면 이런 글을 쓸 이유도 없었을 것이다. 어쩌면 욕심을 꽤나 많이 버린 사람이 되었던 것이 아닐까 싶다.

사랑과 욕심: 소중한 것들을 찾아서

남녀 간의 사랑, 흔히 누군가를 짝사랑하거나 좋아하거나, 사람이 결합하고 고백하는 장면들, 이야기하는 장면들, 그리고 솔로가 조롱거리가 되는 이야기들은 쉽게 볼 수 있다. 그런 널린 것 중에서도 정말 소중한 것들이 가득했는데, 남녀 간의 사랑, 혹은 육체적인 사랑에 대해서 오랫동안 고민과 생각을 했던 것들이 있다.

사랑을 꿈꾸다: 일과 가치, 자산의 중요성

과거에는 목표와 계획을 이뤄야만 책임과 역할을 다하는 것으로 생각했지만, 지금은 그러한 생각을 버리고 일을 유지하면서 내 생각을 가다듬는 것이 더 재밌다고 느껴진다. 또한 다른 사람들에게 이유 없이 비난받을 수 있는 가능성을 최소화하는 것도 중요하다.

올 겨울의 끝

이렇게 올 겨울도 지나가겠지만, 내가 놓치고 있었던 것들과 놓아버린 것들을 돌아보며 성장해 나가고 싶다. 더 나은 자신이 되기 위해 노력하며, 사랑과 욕심을 균형있게 살아가며, 소중한 것들을 지켜내고 싶다.

내가 놓치고 있었던 것들, 내가 놓아버린 것들이 미련거린다. 그러나 이제는 새로운 마음가짐으로 앞으로 나아가기를 결심한다. 올 겨울, 나는 자신을 사랑하고, 소중한 것들을 지켜내며 더 나은 미래를 향해 나아가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