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ublished on

농염하다(濃艶--) 한껏 무르익어 아름답다

Authors
  • Name
    블랙독
    Twitter

농염하다

시간이 변화를 가져온다: 나이 들면서 변하는 세상

농염하다라는 단어처럼, 나이가 들면 세상을 바라보는 시선도 달라집니다. 이전까지의 가치관이 다르게 보이고, 새로운 시선을 발견하게 됩니다. 이 순간들은 지나면서 우리는 새로운 생활습관을 만들어가게 되죠. 하지만 요즘은 내 이야기를 쓸 만큼 사실 많은 일이 없습니다.

그래서 글이 쉽게 올라오지 않는 이유는 다 이유가 있었습니다. 예전에는 누워도 글을 쓸 수 있었고, 글이 술술 써져 나오기도 했습니다. 어떤 이야기를 담을까, 무슨 주제로 글을 쓸까 매일 고민하며 썼던 적도 많았습니다. 모르는 것도, 하지만 글을 쓰기만 하면 많은 사람들이 좋아하는 글이 되기도 했습니다.

이상주의에 대한 반감

저는 이상주의자들을 선호하지 않습니다. 특히 최근에는 그들을 더욱 싫어합니다. 이상주의자들은 사회를 혼란스럽게 만들기도 합니다. 게으르면서도 희생하지 않으면서 자신이 기득권이 되고자 하는 모순적인 모습을 보여줍니다. 이런 모습을 보면서 나는 그들을 정말 경멸하게 됩니다.

내가 원하는 모습과의 갈등

어떤 모습이 내게 가장 적합할까요?

계획적으로 살아가기 어렵습니다. 하루에 무엇을 해야 할지 많이 고민하게 됩니다. 심지어 매일 샤워하거나 씻는 것도 귀찮게 느낄 때가 있습니다. 예전과는 확연히 다른 생활을 살고 싶었지만, 그것은 쉬운 일이 아니었습니다.

농염한 사람이 되려면 많은 노력이 필요합니다. 내 가치는 충돌하고 깨진 조각들로 가득한데, 선하지도, 악하지도 않은 자이면서도 가끔은 상상하기도 합니다. 만약 내가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을 받는 사람이라면 그 부담을 견딜 수 있을까요? 이런 생각들이 저를 두렵게 만들기도 합니다.

라이프스타일

새로운 라이프스타일을 향한 결심

하지만 이제 더 농염한 사람이 되기로 결심합니다. 조금은 졸린 눈으로 새벽에 억지로 잠을 깨면서도 말이죠. 어려운 것들을 너무 어렵게 생각했습니다.

사실 별거 아닌데, 누가 보면 대단한 일을 하고 있는 것처럼 연기했습니다. 이제는 진짜 농염한 사람으로 변해야겠습니다.

시간이 변화를 가져옵니다. 나이가 들면서 우리의 가치관과 세계관도 변화하죠. 농염하다라는 뜻처럼 세상에 한껏 무르익어 아름답게 살아가길 바랍니다. 이상주의에 빠지지 않고, 우리 자신의 모습을 받아들이며, 더 나은 라이프스타일을 향해 노력해봅시다. 우리 모두가 농염한 사람이 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