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ublished on

어둠을 품은 빛나는 눈동자

Authors
  • Name
    블랙독
    Twitter

어둠의세계

나의 어두운 세계

나는 어둠에 물들고 있는 사람이며, 빛나는 눈동자를 가지고 있습니다. 내 색깔은 어둠과 가깝습니다. 항상 음침하고 딱딱하며, 단조롭고 재미가 없습니다. 그러나 가끔은 다른 색깔을 한 가지쯤은 갖고 싶다는 생각을 합니다. 요즘은 그런 생각이 더 자주 듭니다.

나만의 세계

나는 결코 착한 사람은 아닙니다. 귀찮은 일을 싫어하고 내 생각에 빠져 나만의 세계를 만드는 것을 가장 즐깁니다. 이런 성격 때문에 세상과 조화를 이루기는 쉽지 않습니다. 하지만 내 나름대로 할 수 있는 일들을 통해 세계에 기여하고자 합니다. 이미 어느 정도 나 자신을 인정하고 만족하고 있기 때문에 이런 이야기를 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새로운 경험과 즐거움

그래도 맛있는 음식을 즐길 수 있다면 조금 더 일에 욕심을 갖는 것도 괜찮을 것 같고, 재밌는 농담을 할 수 있다면 인간관계를 조금 넓히는 것도 나쁘지 않을 것 같습니다.

내 성격상 한 번 지나친 사람과는 쉽게 다가갈 수 없기 때문에 과거의 인연에 굳이 연연할 필요는 없습니다. 오히려 새로운 곳에서 생활하며 작은 인연을 조금씩 만들어가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적당히 친절하고 적당히 대화를 나누며 조금씩 만족하며 살아가는 것도 나쁘지 않겠습니다.

전하고 싶은 이야기

내 삶은 어둠에 물든 마음빛나는 눈동자로 가득합니다. 그리고 그런 삶을 즐기고 있습니다. 물론 어둠 속에서도 가끔은 힘들고 지칠 때도 있지만, 내 나름대로의 행복과 만족을 찾아가고 있습니다.

어두운 면과 밝은 면이 조화롭게 어우러진 삶은 결코 쉽지 않지만, 그 속에서 찾아가는 새로운 경험과 즐거움들이 더 큰 보람을 주기 때문에 나는 이 모든 것을 받아들일 준비가 되어 있습니다.

끝으로

내가 어둠에 물든 마음과 빛나는 눈동자를 가지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나는 나 자신을 사랑하고 존중합니다. 내가 가진 장점과 단점을 포용하며, 계속해서 더 나은 모습으로 성장해나가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이제는 어둠과 빛이 조화를 이루며 나의 삶을 더욱 풍요롭게 만들어나갈 것입니다. 그리고 항상 새로운 도전과 경험을 통해 더욱 나아지기를 기대합니다.